Skip to content

2010.08.21 00:22

본격 납량특집

댓글 8조회 수 926추천 수 4
?

단축키

이전 문서

다음 문서

+ - Up Down Comment Print
?

단축키

이전 문서

다음 문서

+ - Up Down Comment Print
은 아니고, 별로 안 무서운 이야기일까요? 'ㅁ'

어제 퇴근할 때 있었던 일이에요.
장거리 출퇴근을 하는지라 보통 아침에는 책 보고(근자엔 폰분매도 함미다) 저녁에는 자거든요.
어제도 다른 날처럼 자리에 앉은 뒤 편안한 자세로 자기 시작했어요. 아마 한 이십 분 가까이 잤을 거예요. 갑자기 소름이 쫙 끼치면서 머리카락이 쭈뼛 서는 거예요. 왜 있잖아요, 뒤꼭지가 서늘한 그런 느낌요.

문득 그런 기운이 느껴져서 자다 깼는데, 뒷자리에서 플라스틱 딸랑이 소리 같은 게 나더라구요. 버스 출발할 때까지만 해도 제 뒤쪽에 사람 아무도 없었거든요.
머리 바로 뒤쪽에서 소리가 계속 나니까 은근슬쩍 무섭기도 하고 신경이 계속 쓰이더라구요. 무슨 무슨 고속도로 괴담, 이런 것도 막 떠올랐고요.

한데 그 소리가 십 분쯤 계속 들리니까 또 짜증이 확 나는 거예요. 아니, 나으 퇴근길 단잠을 방해하다니! 이러면서, 속으로 '아, 시끄럽다, 쫌!' 이라고 생각했죠.
근데 그 생각 하자마자 딸랑이 소리가 뚝 그치는 거예요. 아 진짜 이거 뭐지 싶었습니다.

그 뒤로 십 분쯤 더 있다 내릴 때까지 뒤돌아보고 싶은 거 참느라 혼났어요 ㅎㅎ

작년 여름엔 처음 보는 아가씨랑 악수한다고 잠깐 손 잡았는데, 그 아가씨 뒤로 아는 남자애가 휙 지나가는 거예요. 그때 그 남자애는 건물 밖에 있었고, 저랑 그 아가씨는 실내에 있었거든요. 나중에 물어보니 두 사람이 사귀고 있었다는 뭐 그런 얘기가…… +0+


<덧>
독국 화보집 받았쎄여~ 자랑샷은 내일 혹은 모레 올리겠슴둥!
  • Vidic 2010.08.21 00:31
    으응;; 쳐다보시는게 속시원하지 않았을까요 ㅎㅎ
  • srv 2010.08.21 00:35
    속으로 '아, 시끄럽다, 쫌!' 이라고 생각했죠. <-- 부산분이신가요?
  • 카이저 2010.08.21 00:37
    화보집 기대합니다
  • Silver Tongue 2010.08.21 00:39
    부산은 아 쫌! 이거면 만사 오케이
  • 舊NPC 2010.08.21 07:24
    대구도 보통 쫌!
    이러고 마는데..ㅋㅋ
  • 舊NPC 2010.08.21 07:33
    물론 아 쫌! 그러면 매우 언어생활이 좋으신 분들이죠...

    저같으면 .....
    아 XX.....;
  • title: 2014 germany WC home아기돼지푸우 2010.08.21 08:41
    괜히 쳐다보았다가 눈 마주치면 따라올까 봐 참았어욤.

    srv 님, 부산은 아니고 대구예요~

    대구도 보통은 쫌! 이걸로 만사형통이지요.
  • mica 2010.08.21 15:08
    헉;; 전 무섭네요ㅠㅠ 뒤에 사람이 있었던거겠죠? 작아서 안보였다거나..ㅠㅠ
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공지 분데스매니아 FAQ Ver. 2012.07.22 [5]   파이 2013.05.14 151319
26670 오늘이 개막이 아니라 다행이네요 [4]   title: Werder Bremen 111주년F.Baumann 2010.08.21 958
26669 명언 드립. [4]   Forever No1 2010.08.21 1079
26668 홈런 [3]   카이저 2010.08.21 1154
26667 아 3:30까지 두시간 반남았군요.. [5]   Vidic 2010.08.21 902
26666 스타판에서 [5]   Silver Tongue 2010.08.21 819
» 본격 납량특집 [8]   title: 2014 germany WC home아기돼지푸우 2010.08.21 926
26664 :: Bundesliga Spieler :: 필립 트로얀 (Filip Trojan) [14]   YU&No.7숄 2010.08.21 878
26663 우오오오 [1]   사료 2010.08.21 845
26662 분데스매니아 시즌 10/11 Tippspiel (BundesBat) [19]   srv 2010.08.20 4478
26661 음.... [3]   Queen 2010.08.20 854
26660 개막전이 내일 새벽이네요. [3]   VivaLaGloria 2010.08.20 843
26659 축하 받고 싶어요..... [16]   Vidic 2010.08.20 852
26658 분데스리가 새 시즌 Tippspiel? [3]   파이 2010.08.20 893
26657 이것이 [4]   title: 1819 Borussia Dortmund homeHummels 2010.08.20 855
26656 오늘이 개막일 맞나요 ㅇ ㅅㅇ? ㅎㅎ [5]   부서진사월 2010.08.20 990
26655 어머니가 더위를 드셨나봐요.... [11]   B.Pedretti 2010.08.20 997
26654 날도 덥지만... [3]   Forever No1 2010.08.20 799
26653 날씨가... [4]   title: 1819 Borussia Dortmund homeHummels 2010.08.20 750
26652 kicker-Managerspiel 질문이요 [3]   Vidic 2010.08.20 768
26651 역시 더울때는 [7]   카이저 2010.08.20 823
Board Pagination ‹ Prev 1 ... 493 494 495 496 497 498 499 500 501 502 503 504 505 506 507 508 509 510 511 512 ... 1836 Next ›
/ 1836
Designed by hikaru100

나눔글꼴 설치 안내


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
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.

설치 취소

SketchBook5,스케치북5

SketchBook5,스케치북5

SketchBook5,스케치북5

SketchBook5,스케치북5

copyright(c) BUNDESMANIA.com ALL Rights Reserved.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